전북 겨울축제 5개 선정 지원 관광 도약 잰걸음
전북 겨울축제 5개 선정 지원 관광 도약 잰걸음
  • 박정미
  • 승인 2019.07.04 19: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임실-진안-남원-무주-완주 지원
더 많은 관광객 유치 적극 나서

전북도가 ‘2019 전라북도 겨울철 관광상품(축제)’ 5개를 선정, 도비지원에 나선다.

4일 도에 따르면 이번에 선정된 축제는 임실군 ‘산타축제’, 진안군 ‘마이산소원빛축제’, 남원시 ‘동동동화’, 무주군 ‘초리꽁꽁놀이’, 완주군 ‘윈터푸드페스티벌’ 등이다.

임실 ‘산타축제’는 19명의 산타를 찾아라, 치즈컬링, 크리스마스 벽화 꾸미기, 산타경연대회, 치즈요리나눔행사 등의 프로그램으로 12월21일부터 크리스마스까지 임실치즈테마파크에서 개최된다.

진안 마이돈 테마파크 광장에서 12월28일부터 1월1일까지 개최될 ‘마이산 소원 빛 축제’는 소원말하기 대회, 얼음땡 대동이벤트, 얼음미끄럼틀, 소원터널 등이 운영된다.

남원시의 ‘동·동·동화(冬·童·童話)’축제는 12월21일부터 2020년 2월8일까지 남원예촌과 지리산 허브밸리 일원에서 개최된다.

겨울왕국 조형전시, 얼음트랙썰매장, 동화나라 겨울공주·겨울왕자 선발대회, 이글루, 산타콘서트, 동화인형극 등이 펼쳐진다.

무주군 ‘초리꽁꽁놀이’는 12월21~31일 얼음썰매, 와이어줄타기, 군밤굽기, 맨손송어잡기, 겨울동물원, 어린이 공연 등의 프로그램으로 진정한 겨울의 모습을 보여줄 전망이다.

완주군 ‘윈터푸드 페스티벌’은 12월20~22일 삼례문화예술촌에서 먹거리 및 세시풍속을 주요 주제로 모락모락 꼬치 화로구이, 깡통스토브 속 우리밀 냄비라면과 달걀삶기, 겨울간식 만들기, 씽씽얼음썰매, 도란도란 겨울밤 이야기 등의 프로그램이 펼쳐질 예정이다.

황철호 전북도 문화체육관광국장은 “축제를 통해 관광비수기인 겨울철에 지난 2년 동안 17만명의 관광객을 도내로 유치했다”며 “올해도 더 많은 관광객 유치를 위해 적극적인 홍보마케팅을 펼쳐 나가 예정”이라고 말했다.

/박정미기자 jungmi@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