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현대 김승대 영입 공격력 강화
전북현대 김승대 영입 공격력 강화
  • 조석창
  • 승인 2019.07.17 14: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침투-공간창출능력 뛰어나
2022년까지 계약해 큰힘될듯

전북현대는 포항의 김승대(28세,176cm/68kg)를 영입했다.

전북은 K리그 최고의 공격수 김승대와 2022년까지 계약을 체결하며 공격진을 보강했다고 17일 밝혔다.

전북은 측면뿐 아니라 최전방과 섀도 스트라이커까지 소화할 수 있는 만능 공격수 김승대의 합류로 다양한 공격 옵션을 갖추게 됐다.

특히 김승대의 장점인 수비라인을 무너뜨리며 문전으로 침투하는 능력과 공간을 창출하는 플레이는 전북 ‘닥공’에 날카로움을 더한다.

또 최근 58경기 연속 풀타임 출장을 할 정도의 강한 체력과 왕성한 활동량은 K리그1 3연패 우승을 목표로 하는 전북에 큰 힘이 될 것으로 보인다.

2013년 포항에서 프로에 데뷔한 김승대는 첫 시즌에 21경기 출전, 3골 6도움을 기록해 두각을 나타낸 바 있다.

2014년에는 10득점 8도움으로 K리그 영 플레이어 수상과 인천아시안게임에서 금메달을 획득하는 등 자신의 실력을 입증했다.

2015 EAFF 동아시안컵 대표팀에 선발돼 활약했으며 2016년에는 중국 옌볜 푸더에서 1년 6개월 뛰고 포항에 복귀했다.

김승대는 “새롭게 도전하는 마음으로 전북에 왔다. 팀의 목표인 K리그 3연패를 이룰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며 “팀에 하루 빨리 적응해 최고의 동료들과 함께 그라운드를 누비며 전북과 전주성의 새로운 스타가 되고 싶다”고 말했다.

/조석창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