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강이남 최초 3·5만세운동 기념사업 추진
한강이남 최초 3·5만세운동 기념사업 추진
  • 김기현
  • 승인 2019.08.13 13: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군산시는 13일 한강이남 최초의 군산 3·5만세운동을 기념하는 ‘그날을 기억하다’ 사업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해당 사업은 군산 3·5만세운동의 발상지인 구암역사공원에 조성된 3·5만세운동길과 군산 3·1운동 100주년 기념관 등과 더불어 구암역사공원을 항일 운동에 대한 역사교육의 장으로 조성하는 것이다.

세부적으로는 3·5만세운동에 스토리텔링을 입혀 만세운동의 주역인 학생과 일반시민을 주인공으로 한 만세운동 조형물을 제작한다.

또한 만세운동의 상징인 태극기를 주제로 태극기 마당 등을 조성하며, 기미독립선언서와 태극기를 활용한 상징조형물 등을 설치할 예정이다.

이성철 건축경관과장은 “연내 사업을 완료해 그동안 구암동산 성역화 사업으로 건립한 3·1운동 기념관과 기념탑 등 각종 조형물, 3·5만세운동길 등과의 시너지 효과를 통해 항일항쟁의 역사도시로서의 이미지 확산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군산=김기현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