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루한 기다림 아닌 역사산책 휴식 만끽"
"지루한 기다림 아닌 역사산책 휴식 만끽"
  • 전북중앙
  • 승인 2019.08.22 19: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군산역 건물 2층에 유적 전시장
휴게공간 비롯해 9개공간 구성
열차대기중 군산역사 체험 눈길
장항선-군산선 통합되며 역이전
2008년 역사이전중 유적지 발견
석기유적 전시-일제 수탈 역사도
집터-무덤-토기-퇴적층등 다채
인근 문화예술시설 없어 의미커

# 군산역 안의 유적 전시장을 아시나요?

군산역안에는 쉽게 눈치채기 어려운 숨겨진 박물관이 있습니다. 군산을 수차례나 방문하면서도 이곳을 알게 된 것은 해질녘 군산에서 올라가는 기차 시간이 남아 군산역 주변을 거닐 때였습니다. 그 와중에 군산역 건물 오른쪽 위에 ‘군산 내흥동 유적전시장’이라고 써진 글귀를 발견할 수 있었습니다. “기차 시간도 많이 남았겠다, 기차역안의 유적전시장이라니” 기대감을 안고 들어갑니다. 


전시장에 들어가는 입구는 외부에는 별도로 없어서 군산역안에 들어간 뒤에 표지판을 참고하면역내의 오른쪽에 위로 향하는 작은 계단이 있고 이곳으로 향하면 유적전시장을 만날 수 있습니다. 


2층계단으로 올라서자 내흥동 유적전시장의 안내표지를 만날 수 있었습니다. 휴게공간을 비롯해서 총 9개의 공간으로 이루어진 전시장입니다. 


전시장에 들어서기전에 왜 군산역에 내흥동 유적지가 있는지를 잠시 알아보겠습니다. 
현재의 군산역은 2008년 장항성과 군산선이 통합되면서 현재의 내흥동으로 옮기게 된 지역입니다. 이전에는 일제 수탈의 역사가 있는 군산화물역을 군산역으로 불렀습니다. 그러다가 현재의 군산역을 만들기 전 2002년도 경에 개발작업중에 내흥동에서 석기시대의 유적지가 발견되어 지금의 유적 전시관이 세워진 것입니다. 


그래서 유적전시관에는 과거 군산역의 역사, 즉 일제에게 쌀을 수탈당한 철도의 역사들도 기록되어 있습니다. 아픈 역사도 우리의 역사이니 다시는 발발하지 않도록 온건히 기억해야 할 일입니다. 

 

# 구석기시대의 유물들이 가득한 유적전시장

이제 본격적으로 유적전시장에 들어섭니다. 전시장에 들어서면서 군산역사가 그대로 보이는 통유리구조의 공간이 있어서 인상적이었습니다. 입구 안에는 바로 휴식공간도 있어서 역사유적을 봄과 동시에 열차를 대기하는 공간으로서의 역할도 한다고 느껴지는 공간입니다. 


전시장안에 들어서자 가장 눈에 띈 것은 토광묘와 함께 있는 4개의 원형 수혈유구입니다. 원형 수혈유구를 찾아보니 ‘구덩이 모양의 집터’를 의미합니다. 동그랗게 되어 지면에서 파인 예전 건축물이라는 뜻을 직접 수혈유구를 만나니 이해가 됩니다. 역사책에서나 만날 수 있는 무덤을 바로 보니 신기합니다. 


무덤 외에도 유적 전시장 내부에는 석기시대에 쓰이는 다양한 토기들이 전시되어 있었습니다. 목축과 농경을 시작한 시기의 유적들입니다.


목축과 농경에는 사냥도 지나칠 수 없는 부분입니다. 지금은 고속철도가 지나가는 곳에 아주 오래전 사람들은 짐승을 사냥하고 인근 마을에 전쟁을 하기 위해서 돌 끝을 날카롭게 깨서 전쟁을 했다는 사실이 현재로서는 믿겨지지 않지만, 오래된 유물들이 그 증거로 남아있습니다. 


이외에도 내흥동 유적전시장에는 구석기시대의 퇴적층과 오래된 무덤들이 전시되어 있습니다.이 퇴적층을 ‘층위’라고 부르는데 세월이 흐르면서 시간의 흐름에 따라 색고 토질이 변질된 토양입니다. 내부의 설명이 없었다면 절대 알 수 없던 기록입니다.


층위를 마지막으로, 내흥동 유적전시장을 나섭니다. 아직 열차 시간이 10분정도 남았지만, 이제는 전시장을 떠나야할 시점입니다. 이제 군산역에도 내흥동 유적전시장과 같은 볼거리와 간접적으로 역사를 체험할 공간이 있다는 것을 알았으니 다시 들러야 하겠습니다.


군산역에 위치한 내흥동 유적전시장은 아직은 개발 중으로 인근에 문화예술시설을 찾아보기 힘든 역전에서는 의미있는 시간을 보낼 수 있는 훌륭한 시설이라고 생각합니다. 무언가 역사적인 지식을 얻거나 교육적으로 전달 하기 위한 장소로서의 전시장이라기 보다는 기대를 안하고 갔을 때 보다 더 색다른 의미로 다가오는 전시장입니다. 단지 석기시대의 유물을 전시하는 것을 넘어서 역사의 휴식공간임과 동시에 오래된 군산역이 내흥동으로 이전하면서 발견한 우연한 유물이 군산역의 역사와 만났을 때 새로운 문화유산이 되었다는 것을 아는 것만으로도 이곳을 방문하는 의의가 있는 장소입니다. 
*추천키워드: #군산내흥동유적전시장 #군산구석기전시장 #내흥동유적 #군산역박물관 

/전북도 블로그기자단 '전북의 재발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