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 전주사회혁신 한마당 개최
2019 전주사회혁신 한마당 개최
  • 김낙현
  • 승인 2019.10.10 17: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주시가 사회혁신가 양성을 위한 축제의 마당을 펼친다.

전주시와 전주시사회혁신센터는 오는 18일과 19일 이틀간 한국전통문화전당과 충경로 사람의 거리 등 전주시 일원에서 2019 전주사회혁신 주간행사의 일환으로 사회혁신에 대한 이해를 돕고 사회혁신가를 양성하는 ‘2019 전주시 사회혁신 한마당’을 개최한다.

지난해에 이어 2회째를 맞이한 올해 사회혁신한마당에서는 ‘사회혁신’이라는 다소 낯선 개념을 시민들에게 쉽게 소개하기 위한 강연과 공연, 체험, 전시 등 9개 프로그램과 13개 강연, 70여개 부스 등이 이틀간 다채롭게 펼쳐진다.

‘새롭고 즐거운 혁신의 시작’을 슬로건으로 진행되는 올해 사회혁신 한마당에서 가장 주목할만안 프로그램은 사회혁신 컨퍼런스인 ‘위대한 질문’과 토크버스킹 ‘체인지메이커 수다’를 꼽을 수 있다.

먼저 ‘위대한 질문’의 경우, 전국에서 활약중인 분야별 연사 5인을 초대해 사회혁신 관련 지식과 경험을 공유하고 나누는 자리로 ▲하승창 전 청와대 사회혁신 수석(공공분야) ▲이원재 랩2050 소장(기본소득 분야) ▲구범준 세상을 바꾸는 시간 대표이사(교육 분야) ▲조한혜정 문화인류학자(성평등 분야) ▲이대건 고창군 책마을해리 대표(마을·공동체 분야) 등이 연사로 나선다.

한편 전주시와 전주시사회혁신센터는 이번 한마당 행사를 통해 시민들에게 혁신의 개념을 흥미롭게 전달해 혁신이 가진 본질적인 의미와 가치 확장을 유도하면서 시민참여형 사회혁신 의제도 발굴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김낙현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