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베트남 평화교육 교류 실현
한국-베트남 평화교육 교류 실현
  • 정병창
  • 승인 2019.11.21 18: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도교육청 닥락부온마투옷 초청
코딩수업-전북문화체험등 진행

전북교육청이 한국-베트남 학생 및 교사들 간의 평화교육 교류사업을 본격 추진한다.

이를 위해 도교육청은 22~26일까지 베트남 닥락 부온마투옷 중학생 20명과 교사 3명 등 23명을 초청, 도내 중학생 20명과 함께 도내 일원에서 ‘한국-베트남 학생 평화교육 교류’ 사업을 진행한다.

이번 한-베 평화교육 교류사업은 평화공존 세계관과 평화지향 통일역량 및 교육교류 역량을 강화하고, 다원화 사회에서 다름을 이해하고 인정하는 세계 시민으로서 자질을 함양키 위해 마련됐다.

이에 따라 익산교육지원청 영재교육원에서 3D, 코딩수업, 전북과학교육원에서 수학체험을 진행하나.

또한 한국 문화체험 일환으로 베트남 교육방문단은 전주 경기전를 비롯해 전주김치문화관, 전주소리문화관, 현대자동차 전주공장 등을 방문해 전북의 소중한 문화유산을 체험하게 된다.

도교육청 관계자는 “이를 통해 한국과 베트남 양국 학생들이 만나 평화감수성을 나누고 공유하며, 더불어 성장하는 의미있는 시간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면서 “앞으로도 지속적으로 한국-베트남 평화교육교류 활동을 추진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전북교육청과 베트남 닥락성은 지난 2018년 2월에 평화교육교류 상호협약을 체결했다.

이를 통해 지난해 12월 도내 고1 학생 20명과 지도교사 2명 등 총 25명이 베트남 닥락을 방문해 평화교육 교류 활동을 현지에서 진행하며, 양국간에 긴밀한 교류사업을 지속적으로 이어 오고 있다.

/정병창기자 woojuchang@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