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석대 '포롱', 보건복지부 금연 서포터스 활동 '우수상' 수상
우석대 '포롱', 보건복지부 금연 서포터스 활동 '우수상' 수상
  • 정병창
  • 승인 2019.12.22 14: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우석대학교 보건의료경영학과 금연 서포터스 ‘포롱’이 20일 서울 상암동 SBS 공개홀에서 열린 2019 담배없는 폐스티벌에서 ‘우수상’을 수상했다.

김한솔·김주현·박세현·서주아(이하 보건의료경영학과 3년)로 구성된 포롱은 지난 5월 보건복지부 제13기 대학생 금연 서포터스로 선발된 이후 보건복지부의 공식 슬로건인 ‘깨우세요! 우리 안의 금연 본능’을 기치로 내걸고 금연 분위기 확산을 위해 혼신의 노력을 기울여 왔다.

특히, 이들은 지역아동센터와 월드컵경기장 등 지역의 대표 공공장소를 누비며 금연교육과 함께 금연 캠페인 등의 활동을 전개해왔다.

김한솔 포롱 팀장은 “바쁜 시간 속에서도 팀원들이 금연 서포터스 활동에 매진해 좋은 결과를 얻은 것 같아 매우 뿌듯하다”면서 “서포터스 활동 종료 이후에도 금연 독려를 위한 다양한 활동을 펼칠 예정이다”고 말했다.

/정병창기자 woojuchang@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