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 취약계층 지원 2,300억 편성
도 취약계층 지원 2,300억 편성
  • 박정미
  • 승인 2020.01.22 18: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초연금 1,100억-노인일자리
290억 등··· 임금체불실태 점검

전북도가 민족 최대 명절 설을 앞두고 도내 취약계층 지원을 위해 2300억원을 편성했다.

22일 도에 따르면 지원 분야별로 기초연금 및 급여 1100억원, 노인일자리 사업 530억원, 영유아 보육료 290억원, 농축산업 200억, 일자리 창출 100억원, 주거급여 80억원을 집행한다.

또 공사현장, 사회복지 등 긴급 지원이 필요한 경우를 대비해 1000억원의 대기 자금을 준비해뒀다.

도는 건설 공사 하도급 대금, 임금체불 실태도 점검해 영세업체의 자금난 해소와 노동자 임금 체불을 방지할 계획이다.

김용만 전북도 자치행정국장은 “이번 지원을 통해 지역 경제에 활력을 불어 넣고, 도민 모두 따뜻한 명절을 보냈으면 한다”고 말했다.

/박정미기자 jungmi@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