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희승 "비접촉 선거운동 확대··· 주민 건강 최우선 선거운동"
박희승 "비접촉 선거운동 확대··· 주민 건강 최우선 선거운동"
  • 장두선
  • 승인 2020.02.24 14: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더불어민주당 박희승 예비후보(남원·임실·순창)는 “최근 지역사회 감염 단계에 이른 코로나19의 확산 방지를 위해 앞장서겠다”고 밝히며, “주민 건강을 최우선으로 하는 선거운동을 펼치겠다”고 뜻을 밝혔다.

박 후보는 “다행히 남원․임실․순창 지역의 확진 자는 발생하지 않았지만, 지역 주민의 불안감이 높은 것이 사실”이라며 “저부터 앞장서서 주민 건강을 최우선으로, 코로나19를 예방하고, 확산을 방지하는 선거운동을 펼치겠다”고 말했다.

이를 실천하기 위해 박희승 후보는 행사장 방문과 집회 참석 등의 선거운동을 자제하는 대신, 후보를 알리는 비접촉 선거운동을 확대하고, 악수 대신 목례로서 지지를 호소하는 등 지역 주민을 최대한 배려하는 선거운동을 할 방침이다.

현재, 전국적인 코로나19 확산에 따라, 더불어민주당 중앙당은 대면선거운동 중단과 후보들의 비접촉 선거운동 확대 등을 권고하고 있으나, 농․산촌이 많은 남원․임실․순창은 지역과 주민 정서 등의 특수적 요소로 여전히 행사장 방문과 주민접촉, 악수 등 주민 밀착형 선거운동이 주를 이루고 있다.

한편, 박 후보는 예비후보로 경쟁하고 있는 이강래, 이용호, 정상모, 방경채 등 상대 후보 진영에도 “지역 사회의 코로나19 예방 및 확산 방지를 위해 주민 밀착형 선거운동을 자제하고, 사태가 진정될 때까지 비접촉 선거운동을 펼치자”고 제안하기도 했다.

/남원=장두선기자 jang@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