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청년작가와 함께하는 '탈각:break out'
지역청년작가와 함께하는 '탈각:break out'
  • 조석창
  • 승인 2020.03.25 14: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준희-매드김-오승한 참여
5월 '청춘전용 사소한···' 진행

전주미술관은 지역청년작가와 함께 ‘탈각:break out’을 4월 7일부터 6월 30일까지 개최한다.

전시연계프로그램 ‘청춘전용 사소한 우리고민 나누기(이하 청춘전용 사우나)’도 5월 중으로 진행될 예정이다.

‘탈각:break out’은 2020 전주미술관 예술인 모집을 통해 선정된 작가 3인과 함께 진행하는 전시로 김준희 작가, 매드김(김성빈) 작가, 오승한 작가가 참여한다.

이들은 과거, 현실, 미래 등 시간적인 흐름에 따라 자신의 성장 과정을 보여주기도 하고 우울, 기쁨, 무관심 등 감정을 나타내기도 한다.

작품들은 서로 공통된 듯 하면서 차이를 보이고 있다.

김준희 작가는 작품을 통해 성장하는 자신을 나타낸다.

시간별로 자신의 모습을 작품에 투영해 희망적인 메시지를 전달한다.

매드김 작가는 인간의 감정에 집중한다.

특히 우울, 슬픔 등 부정적인 감정을 대담하게 그려내 신선한 충격을 안겨준다.

오승한 작가는 애벌레에 자신을 투영한다.

또 자신이 느끼는 다양한 감정을 애벌레를 통해 표현한다.

특히 무미건조 시리즈를 통해 단순히 애벌레 시점을 넘어 선 메시지를 전해준다.

이와 관련, 5월 8일 금요일 오후 6시 ‘뮤지엄 나이트’를 진행한다.

전시 참여작가와 함께 진행하는 프로그램으로 작가를 직접 만날 기회를 제공한다.

특히 매드김 작가는 현장에서 즉석에서 그림을 그리는 ‘라이브페인팅’을 진행할 예정이다.

/조석창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