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주도당 신임 사무처장에 유충종
민주도당 신임 사무처장에 유충종
  • 박정미
  • 승인 2020.06.01 18: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조직-당운영 능력 탁월

더불어민주당 중앙당이 단행한 정기인사에서 전북도당 사무처장에 유충종 충남도당 사무처장을 전보 발령했다.

1일 도당에 따르면 신임 유 사무처장은 전북 남원 출신으로 2018년 치러진 전국동시지방선거 당시 전북도당 사무처장으로 근무하면서 지방선거 승리를 이끈 주역이다.

이후 유 사무처장은 중앙당 당직을 거쳐 최근까지 충남도당 사무처장으로 재임하면서 21대 총선 승리의  주역으로 주목을 받은 바 있다.

특히 신임 유 사무처장은 지난 1997년 새정치국민회의에 입당 후 더불어민주당 조직국과 원내대표비서실, 중앙당 직능국장, 전북도당 사무처장, 국회정책연구위원, 중앙당 지원국장을 거치는 등 조직과 당 운영에 탁월한 능력을 인정받아 오고 있다.

그는 전주 동암고교와 전북대학교 정치외교학과를 졸업했다.

한편 주태문 전 전북도당 사무처장은 충북도당 사무처장으로 자리를 옮겼다.

/박정미기자 jungmi@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