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일 동문 인문학 교류 콘서트
내일 동문 인문학 교류 콘서트
  • 조석창
  • 승인 2020.06.28 12: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주문화재단은 과거 인문학의 중심 지역이었던 동문거리의 역사성을 재조명 하기위한 동문 인문학 교류 콘서트를 오는 30일 오후 5시 30분 창작소극장에서 개최한다.

동문 인문학 교류 콘서트는 이처럼 동문거리의 인문학적 역사성을 재조명하고 다양한 인문학을 교류하기 위해 마련됐다.

콘서트는 “동문 인문학-경계를 넘다”를 주제로 ‘이예영 카네기lee재단 이사장 축하공연’, ‘유튜브를 활용한 인문학’, ‘지리를 통해 보는 세상’, ‘스토리가 있는 뮤지컬 갈라 콘서트’로 구성해 다양한 인문학을 만날 볼 수 있는 장으로 펼쳐진다.

‘유튜브를 활용한 인문학’은 코로나19 등으로 비대면 방식의 활용이 높아짐에 따라 가장 큰 공유 플랫폼을 구축하고 있는 유튜브의 활용에 대해 강연이 진행된다.

강연자는 150만명 팔로워를 보유한 조재원, 김유이 유튜버가 참여한다.

‘지리를 통해 보는 세상’은 전주와 동문거리를 지리적 방식으로 분석해 인문학-관광-음식 등을 연결할 수 있는 방안에 대해 강연이 진행된다.

강연자는 박하늘 이음에듀테인먼트 대표이사와 최규훈 지리 전문가가 나선다.

‘스토리가 있는 뮤지컬 갈라 콘서트’는 은가비 팝페라 그룹이 참여해 영상과 노래를 결합한 특색 있는 공연을 선보여 코라나19로 상처받은 시민들의 마음을 치유할 예정이다.

/조석창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