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교육청 '잼버리 국대' 출범식
도교육청 '잼버리 국대' 출범식
  • 정병창
  • 승인 2020.07.08 18: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23 세계스카우트잼버리 성공 개최를 위한 ‘잼버리 국가대표’가 본격 출범했다.

전북도교육청은 8일 ‘제1기 새만금 세계스카우트잼버리 잼버리 국가대표 출범식’을 갖고, 잼버리대회 성공 개최를 위해 총력을 기울이기로 했다.

이날 출범식에는 잼버리 국가대표로 선발된 초5~고3 학생 70여 명과 학부모, 지도자 등이 참석해 첫 출발을 축하했다.

‘잼버리 국가대표’는 대한민국 글로벌 잼버리 국가대표 홍보대사로서 잼버리에 대한 관심도를 높이고, 적극적 홍보를 통한 스카우트 참가 대원 증원 등의 역할을 맡게 된다.

또한 각종 국제교류 행사와 지역행사 등에 참여해 잼버리 홍보활동을 펼치고, 도내 14개 시·군에서 발굴하고 있는 체험 프로그램 및 야영활동에 참여할 수 있는 기회가 주어진다.

도교육청 관계자는 “잼버리 국가대표들은 2023 새만금 세계스카우트잼버리에 대한 관심을 높이고, 대회 시까지 홍보대사 역할을 하게 된다”면서 “다양한 지역·연령별 대원의 경험을 공유하면서 유대감을 쌓고, 의사소통능력 및 다양한 문화 포용능력을 키울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정병창기자 woojuchang@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