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만금 국가산단 테크비즈 프라자 구축 입주계약
새만금 국가산단 테크비즈 프라자 구축 입주계약
  • 박정미
  • 승인 2020.10.28 14: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새만금개발청-자동차기술원
상용차 혁신성장 지원 속도

새만금개발청이 28일 (재)자동차융합기술원과 새만금 국가산업단지에 테크비즈 프라자를 구축하는 입주계약을 체결했다.

테크비즈 프라자는 국가균형발전 프로젝트인 '전북 상용차 혁신성장 사업'의 하나로 미래 상용차산업을 지원하기 위한 시설이다.

개발청은 수요 조사결과 전북도 내외 30여개 자동차 업체가 입주의사를 밝혔고, 이들 기업의 고용규모는 700여명에 달할 전망이다.

새만금 국가산단에 처음으로 미래형 상용차 연구개발 시설이 들어서는 만큼, 새만금의 미래차 클러스터(협력지구) 조성에 큰 디딤돌이 될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자동차융합기술원은 산단(1공구) 장기임대용지 1만6500㎡에 546억원을 투자해 지상 6층 규모의 시설을 건립할 계획으로 2021년 4월 착공해 2022년 12월 준공을 목표로 하고 있다.

시설이 완공되면, 자동차 관련 기업·연구소 등의 연구개발을 위한 입주공간과 실증시험 장비가 구축돼 기업의 미래형 상용차 부품 기술개발과 성능평가를 지원하게 된다.

양충모 전북도 새만금개발청장은 “사업화 연계 연구개발을 지원하는 테크비즈 프라자의 입주로 관련 기업유치가 기대된다”면서 “이와함께 기존에 입주계약을 체결한 에디슨모터스, 대창모터스 등 전기차 업체와 연계한 기술 경쟁력 상승효과도 클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국가산단은 지난해 11월 친환경자동차규제자유특구로 선정됐고, 올해 7월에는 강소연구개발특구(전기차 부품소재 분야)로 지정돼 미래차 클러스터 조성을 위한 연구개발 기반이 마련됐다.

/박정미기자 jungmi@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