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의회 교육위, 도교육청 내년예산 43건 146억 싹둑
도의회 교육위, 도교육청 내년예산 43건 146억 싹둑
  • 박정미
  • 승인 2020.11.29 14: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내달 14일 본회의서 확정

전북도의회 교육위원회(위원장 김희수)는 도교육청이 제출한 2021년 예산액 3조 4천248억 8천160만원 중 학생 안전교육 조형물 설치사업을 비롯한 43건에 146억 4천991만 7천만원을 삭감했다.

주요 삭감내역은 다음과 같다.

△(가칭)전북교육수련원 신축 30억 원 △교육감선거 관리 23억 6천930만 원 △(가칭)완주청소년자치복합문화센터 설립 50억 6천231만 원 등이다.

도교육청 자체 사업인 학생 안전교육 조형물 설치는 설계공모전부터 조형물설치위원회 운영을 포함해 총 2억 1천 700여만 원이 편성된 사업이다.

이에대해 교육위원회 소속 의원들은 “현재와 같은 시기에 안전교육을 위한 시설이 아닌 조형물 설치로 2억 원이 넘는 예산을 편성하는 것은 낭비”라고 지적했다.

이밖에 삭감된 예산 중 대부분이 워크숍과 설명회 항목이었고, 부분 삭감된 항목들은 시설 설비와 신규 시설이 혼용되어있는 사업이 주를 이뤘다.

김희수 교육위원장은 “코로나19로 외부활동이 자제되고 있는 시기에 새로운 외부 시설을 만들기 이전에 기존 시설의 유지·보수에 집중해야 할 때”라며 “향후 학생들이 외부활동이 자유로워질 때, 수요를 반영한 시설을 마련하라”고 제언했다.

한편, 교육위원회 심사를 거친 도교육청 본예산은 오는 30일부터 다음 달 13일까지 진행되는 예결산특별위원회를 통해 14일 본회의에서 확정 될 예정이다.

/박정미기자 jungmi@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