풍수해 종합정비 공모 선정 쾌거
풍수해 종합정비 공모 선정 쾌거
  • 장두선
  • 승인 2021.09.15 11: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남원 사석지구 456억 투입
송대천-우수관거정비 등

남원시가 행정안전부가 공모한 '2022년 풍수해 생활권 종합정비사업' 대상지로 사석지구가 선정돼 총 사업비 456억 원을 확보했다.

특히 풍수해 생활권 종합정비사업은 행정안전부, 국토교통부 등 각 부처에서 추진하고 있던 단위사업을 행정안전부에서 일원화해 예산 절감과 사업 효과를 높일 수 있는 사업 방식이다.

남원시는 지난 4월 사석지구를 ‘풍수해 생활권 종합정비사업’ 공모 대상지로 신청했고, 행정안전부의 서면심사, 발표심사, 현장실사 등 3차 걸쳐 9월에 사업대상지로 최종 선정됐다.

그동안 남원시는 수차례 행정안전부를 방문해 사업 시행의 타당성 등을 설명하는 등 공모사업 선정에 최선을 다한 결과물이다.

그동안 사석지구는 지방하천(송대천)과 섬진강의 합류지점에 위치하고 있는 저지대 지역으로 집중호우 시 하천 수위 상승에 따른 마을 내수배제 불량과 산지부 우수 유입에 따른 퇴적으로 통수단면이 부족해 침수피해가 빈번하게 발생해 항구적인 자연재해저감 대책이 필요한 지역이었다.

이번에 사석지구가 사업대상지로 확정 돼 내년부터 오는 2025년까지 4년간 456억 원(국비 50%, 지방비 50%)을 투입해 지방하천(송대천 2.4km, 교량 1개소), 소하천 2개소 0.9km, 우수관거정비 1.1km 등을 정비하는 등 집중호우에 따른 재해피해를 근본적으로 해결할 방침이다.

한편 이환주 남원시장은 “지역주민들 안전에 대한 절실한 요구와 공무원의 적극적인 자세가 공모에 선정될 수 있었다, 또한 2023년에도 자연재해예방을 위해 신규사업지구를 발굴해 주민들이 안전한 생활을 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 하겠다.”고 덧붙였다.

/남원=장두선기자 jang@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