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주시, 전국 최초 주거복지 박람회 '팡파르'
전주시, 전국 최초 주거복지 박람회 '팡파르'
  • 김낙현
  • 승인 2021.10.07 17: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주 주거복지 박람회' 개최
주거복지 홍보-토크 콘서트 등
7일 전주시와 LH전북지역본부, 전주시 주거복지협의체는 한국전통문화전당 공연자에서 주거복지 분야로는 최초로 '2021 전주 주거복지 박람회'를 개최했다. /전주시 제공
7일 전주시와 LH전북지역본부, 전주시 주거복지협의체는 한국전통문화전당 공연자에서 주거복지 분야로는 최초로 '2021 전주 주거복지 박람회'를 개최했다. /전주시 제공

대한민국 최초의 주거복지 박람회가 주거가 인간의 기본권임을 알리기 위해 제정된 ‘세계 주거의 날’을 맞아 전주에서 펼쳐졌다.

전주시와 LH전북지역본부(본부장 김승철), 전주시 주거복지협의체는 7일 한국전통문화전당 공연장에서 주거복지 분야로는 최초로 ‘2021 전주 주거복지 박람회’를 개최했다.

주거권 실현을 위한 주거복지 정책을 홍보하고 새로운 주거문화 확산을 위해 온·오프라인으로 동시 개최된 이번 박람회는 개회식과 시상식, 주거복지 토크 콘서트, 주거복지 세미나 등의 순으로 진행됐다.

먼저 1부 개회식 및 시상식에서는 김승수 전주시장의 개회사와 김승철 LH 전북지역본부장의 환영사, 강동화 전주시의회 의장의 축사에 이어 주거복지센터에서 주관한 어린이 주거복지 그림 공모전 수상자 10명(대상 1명, 최우수상 2명, 우수상 2명, 장려상 5명)에 대한 시상이 진행됐다.

이어 권지웅 민달팽이협동조합 이사의 사회로 열린 2부 주거복지 토크 콘서트는 시민이 묻고 초대손님이 답하는 형식으로 진행됐다.

끝으로 3부 ‘지역기반 주거복지와 새로운 주거문화’를 주제로 한 세미나에서는 ‘전주시 주거복지정책 사례와 지역의 주거정책 과제’, ‘주거권으로서 누구나 함께 살 주거 공동체’, ‘지원주택, 새로운 주거모델로서의 적용을 위한 조건’을 주제로한 발제가 있었다.

이에 앞서 시와 LH 전북지역본부는 지난해 8월 주거복지 통합서비스 업무협약을 맺고 주거복지사업을 효율적으로 추진하기 위해 지역사회보장협의체, 주거복지센터, LH 주거복지사업부와 마이홈센터 등이 참여하는 전주시 주거복지협의체를 운영해왔다.

/김낙현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